시사

시사 > 전체기사

강원 화천 백암산케이블카 22일부터 운행


국내 최북단에 조성된 강원도 화천군의 백암산 케이블카가 22일 운행을 시작한다. 화천군은 21일 화천읍 풍산리에서 백암산 케이블카 개장식을 연다고 5일 밝혔다. 2014년 3월 착공 이후 8년 만이다.

백암산 케이블카의 운행 거리는 2.12㎞, 운행시간은 15분 정도다. 46인승 2대가 양방향으로 움직이는 교주식 방식으로 가동한다. 케이블카 바닥 일부는 유리로 마감됐다.

백암산은 6·25전쟁의 마지막 전투이자 중동부 전선에서 가장 높은 고지 선점을 위한 공방이 치열하게 벌어졌던 금성전투 현장이다. 북한 금강산댐에서 14㎞, 남한 평화의댐에서 12㎞ 정도 떨어져 있어 산 정상에 오르면 양쪽 댐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비무장지대 천혜의 비경과 함께 북한의 농촌 마을도 조망할 수 있다.

민간인 출입통제선 안에 자리 잡고 있어 백암산 케이블카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해야 탑승할 수 있다. 하루 입장 가능 인원은 500명이다. 케이블카는 파로호 유람선 평화누리호와 연계해 운행한다. 평화의댐과 세계 평화의 종 공원 등 안보 관광지를 둘러본 후 이동해 케이블카를 타고 백암산에 오르게 된다.

화천=서승진 기자 sjse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