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창원시 ‘이순신 방위산업전’ 내달 개최

창원특례시청. 창원시 제공

경남 창원시는 ‘2022 충무공 이순신 방위산업전’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최근 해군사관학교에서 창원시·해군사관학교·해군군수사령부와 합동으로 행사 추진상황 최종 점검회의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이순신방산전은 다음 달 6~9일 진해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린다. 미국 롤스로이스, GE 등 글로벌 방산기업과 국내 방산 대표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현대로템, LIG넥스원, SNT중공업, 대우조선해양, STX엔진 등 방산 기업·기관 82개사 127개 부스가 참가할 예정이다. 또 22개국 주한대사관 국방무관들이 참가해 신기술 국제포럼, 수출상담회도 동시에 진행한다.

시민들에게는 해군사관학교를 개방해 해병대 특성화훈련, VR시뮬레이터 체험과 군·해병대 사관생도 복장 입어보기, 해병대 장비체험 등 군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순신방산전은 3군의 미래전력 자산에 대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시하고 첨단 방위산업 선도도시 브랜드를 구축하기 위해 창원시가 주최하는 방위산업전시회다. 2020년 전시회에는 국내 기업 115개사가 미국 등 5개국 47개사로부터 7000억원의 수출계약을 맺기도 했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