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자립준비 청년들 만난 김건희 여사


김건희 여사가 8일 부산 금정구 ‘몽실커피’를 방문해 청년들과 대화하고 있다. 몽실커피는 같은 아동 양육 시설에서 자란 세 청년이 창업한 곳이며, 이들은 다른 자립 준비 청년들을 돕고 있다. 김 여사는 “자립 준비 청년들이 혼자 힘들어하지 않도록 국가와 사회의 지원을 잘 안내해주는 좋은 멘토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대통령실 제공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