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정신과 의사 9명이 쓴 마음 치료

그대의 마음에 닿았습니다/김은영 외/플로어웍스


정신과 의사 아홉 명이 자신의 일과 환자들 이야기를 들려준다. 각각의 글은 청년·군인 정신건강, 재난, 트라우마, 자살, 중독, 감염병, 탈북민 등 서로 다른 분야를 다루며 이 시대 마음의 상태를 그려낸다. 정신과 의사는 사람들의 얘기를 들어주고 함께 견뎌주는 존재라고, 환자들에게 배우며 성장하는 존재라고 얘기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