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올해 클라우드 보안 등 위협 늘 것”

삼성SDS, 5대 분야 주의 당부

서울 송파구 삼성SDS 잠실 사옥 모습. 삼성SDS 제공

삼성SDS는 12일 올해 기업들이 가장 주의해야 할 사이버 보안 위협 5대 분야를 꼽았다. 클라우드 보안 위협, 사용자 계정 탈취 공격, 랜섬웨어 고도화, 소프트웨어 공급망 취약점 공격, 인공지능(AI) 활용 해킹 지능화 등이다. 삼성SDS가 지난해 국내외에서 발생한 사이버 보안 이슈와 클라우드 전환, IT 운영 사례 등을 분석한 결과다.

클라우드 분야의 경우 주요 데이터, 인프라 등이 클라우드로 전환하는 추세와 맞물려 위협 가능성이 커졌다.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이 보편화하면서 기업의 보안 관리영역이 늘어났다. 또 삼성SDS는 기업의 클라우드, 시스템 등 내부망 침투와 핵심 정보로의 접근을 위해 사용자 계정을 노리는 공격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시스템을 감염시켜 데이터를 암호화한 뒤 데이터 유출 협박으로 몸값을 요구하는 공격(랜섬웨어)도 고도화할 전망이다. 정상 파일로 위장해 설치를 유도하는 공격, 딥페이크로 만든 파일로 신분을 도용하는 범죄도 올해 주의해야 할 사이버 위협으로 꼽혔다.

삼성SDS는 이런 위협에 대응하는 맞춤형 솔루션을 기업들에 제공하고 있다. 클라우드 보안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클라우드에 구축한 애플리케이션, 데이터, 인프라까지 전 영역을 보호할 수 있는 클라우드 통합 보안 플랫폼(CNAPP) 기반 보안서비스를 제공하는 식이다.

전성필 기자 fee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