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협력사 지원 기금 1430억으로 증액


LG이노텍은 협력사 지원을 위해 총 143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기금을 마련한다고 26일 밝혔다.

LG이노텍은 이날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 본사에서 신한은행과 ‘협력사 ESG 강화 및 상생협력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LG이노텍의 협력회사에 대해 저금리 대출 지원 등 우대 프로그램을 지원하게 된다. 또 협력회사 대상의 금융지원을 위한 상품 개발 등 실질적인 지원 방안도 마련한다. 특히, 협력사가 ESG 또는 탄소중립 사업 관련 자금이 필요할 경우에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혜택의 범위를 넓혔다.

LG이노텍은 지난 2020년,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는 중소 협력사를 돕기 위해 동반성장펀드 규모를 630억원에서 1030억원으로 늘렸다. 3년 만에 400억원을 추가로 증액한 것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