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BBQ, ‘아이러브 아프리카’로 5년간 19억원 기부


제너시스BBQ는 본사, 가맹점, 소비자가 함께하는 사회공헌활동 ‘아이러브 아프리카’로 전달한 기부금 총액이 약 19억원에 달한다고 26일 밝혔다. BBQ는 2018년 9월부터 아프리카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다. 고객이 치킨을 주문하면 본사와 가맹점이 1마리 당 10원씩 적립하는 방식으로 기금을 모은다. 작년 한 해 누적 금액은 총 2억6000만원에 달한다.

기금은 아프리카 동부 케냐의 나이로비 지역 슬럼가 등에 깨끗한 식수를 공급할 수 있도록 우물 개발과 물탱크 설치 등에 사용됐다. 여성들의 사회적 자립을 돕는 재봉틀 지원 및 차별 없는 교육을 위한 고아 돌봄 육성 프로그램 등도 진행했다. 의료보건 개선사업으로는 무랑가 카운티 지역 키레레 초등학교 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모래벼룩(Jigger) 퇴치 봉사를 펼쳤다.

구정하 기자 g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