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남·북한은 이미 통일됐다?

자본의 무의식/박현옥/천년의상상



“남북한은 이미 자본에 의해 트랜스내셔널 코리아 형태로 통일되었다”라는 첫 문장이 강렬하다. 박현옥 캐나다 요크대 사회학과 교수의 책으로 한국인, 북한인, 조선족 사이에서 일어나는 ‘시장 유토피아’라는 생활양식과 가치관의 통합에 주목한다. 북한인들과 조선족들의 초국경적이고 자본주의적인 변화를 상세하게 들여다본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