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G이노텍, 낮에도 환한 차량용 입체 조명 출시


LG이노텍은 차량용 플렉시블 입체 조명 ‘넥슬라이드(Nexlide)-M’(사진)을 개발했다고 31일 밝혔다. 넥슬라이드는 얇은 기판에 여러 개의 광원 패키지를 붙여 만든 차량 조명부품이다. 부드럽게 휘어지는 소재인 레진을 적용했다. 주간주행등과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등 다양한 디자인의 차량 조명 장치에 장착할 수 있다. 신제품은 기존 제품보다 4배 밝아진 게 특징이다.

주간주행등의 글로벌 법규 기준인 500칸델라(광원의 밝기를 나타내는 단위)까지 빛을 낼 수 있다. LG이노텍은 “대낮에도 안정적인 빛을 내기 위해 조명 내에 필요한 ‘에어갭’(일정 두께의 공기층)을 새로운 공법으로 완전히 없앴다. 기존 제품 대비 30% 수준인 8㎜로 두께를 줄였다”고 설명했다.

LG이노텍은 프리미엄 차종을 타깃으로 글로벌 차량 조명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전성필 기자 fee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