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원, 伊 명품 ‘까날리’ 국내 독점유통 계약


신원은 이탈리아 럭셔리 남성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까날리(CANALI)’의 국내 독점 유통 및 영업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신원은 내년 상반기부터 까날리 국내 정식 매장을 열고 유통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1934년 론칭한 까날리는 이탈리아 대표 남성복 브랜드다. 까날리는 원단 생산부터 제품 공정 모두 ‘메이드 인 이탈리아’를 고수한다. 이탈리아 최고급 원단은 물론 장인정신과 최고 수준의 리테일 공법도 더했다.

신원은 내년 상반기부터 까날리 국내 정식 매장을 열고 백화점 명품관, 호텔 등 럭셔리 채널을 중심으로 단독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해외 관광객을 위한 면세점 입점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식음료를 결합한 차별화된 매장에서 고객들이 브랜드의 가치를 체험할 수 있도록 구상하고 있다. 내년 하반기에는 기능성과 활동성을 극대화한 ‘럭셔리 골프 캡슐 컬렉션’도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까날리는 지난해 브랜드를 재단장하고 현대적 감성과 절제된 디자인으로 MZ세대 고객층을 아우르는 럭셔리 브랜드로 탈바꿈했다. 슈트, 이탈리아 감성의 포멀웨어, 레저웨어, 액세서리 등 다양한 제품군을 구성했다. 까날리는 현재 북미, 유럽 등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190개의 부티크와 1000개 이상의 매장을 운영 중이다.

조정한 기자 j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