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동빈 “롯데몰 웨스트레이크 베트남 최대 쇼핑센터 될 것”

오픈식에 장남 신유열 상무 동행


신동빈(사진) 롯데그룹 회장은 지난 22일(현지시간) 오후 베트남 ‘롯데몰 웨스트레이크 하노이’ 그랜드 오픈식 참석 후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롯데몰 웨스트레이크 하노이는 베트남에서 최대 쇼핑센터가 될 것”이라면서 “쇼핑몰 자체로 연말까지 800억원, 내년에는 연매출 2200억원 정도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롯데그룹은 베트남, 인도네시아를 중심으로 여러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할 계획이다.

신 회장은 앞서 이날 오전 9시30분 열린 롯데몰 웨스트레이크 하노이 그랜드 오픈식에 참석해 축사했다. 김상현 롯데 유통군 부회장, 정준호 롯데백화점 대표이사,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 등 관련 계열사 임원과 베트남 고위 관계자 등 등과 함께 자리했다.

신 회장은 축사에서 “아름다운 도시 하노이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해 지역 경제와 베트남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베트남과 롯데그룹 간 우호적인 관계를 바탕으로 베트남의 발전에 롯데가 항상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오픈식에는 신 회장의 장남인 신유열 롯데케미칼 상무가 동행해 눈길을 끌었다.

신 회장은 신 상무 동행의 의미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우리 아들은 여러 가지 공부를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답했다. 신 상무가 유통 계열사 행사에 참석한 것에 대해 신 상무의 경영 활동이 유통 분야로 확장하는 것이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1996년 베트남에 진출한 롯데그룹은 백화점, 마트, 호텔, 시네마 등 19개 계열사가 호찌민, 하노이, 다낭 등에서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에 문을 연 롯데몰 웨스트레이크는 연면적 35만4000㎡(약 10만7000평) 규모로 들어선 복합단지다. 쇼핑몰, 마트, 호텔, 아쿠아리움, 영화관 등이 한 데 모여있다.

하노이=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