엿새간의 추석 연휴가 끝난 4일 오전 시민들이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가을 옷차림으로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이날 전국 일교차가 10도 안팎으로 벌어지면서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날씨를 보였다.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5일 아침에는 이날보다 기온이 2~5도 더 떨어질 전망이다.

윤웅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