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박진영, 새 디지털 싱글 ‘체인지드 맨’ 발매

80년대 신스팝 재현


박진영이 20일 새 디지털 싱글 ‘체인지드 맨’(사진)을 발매하고 음악활동에 복귀했다.

이번 곡에는 박진영이 가장 사랑하는 1980년대 감성을 듬뿍 담았다. 박진영은 최근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예전에 날라리였던 내가 바뀌었다는 이야기”라고 곡에 대해 소개했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신스팝 사운드가 가요 팬들에게 그 시절 향수와 신선함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올 타임 레전드’로 불리는 댄싱퀸 김완선과의 컬래버레이션도 이뤄졌다. 박진영과 김완선의 퍼포먼스를 담은 뮤직비디오는 두 슈퍼스타가 사랑에 빠졌다가 헤어진 뒤 시간이 흘러 다시 마주하는 상황을 묘사했다. 앞서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에는 과거의 음악 무대를 떠올리게 하는 두 사람의 안무, 1980년대와 2020년대를 오고 가는 설정이 등장한다.

컴백을 기념해 숏폼 댄스 챌린지도 선보인다. 박진영은 트와이스 지효,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니쥬 마야, 백아연, 뱀뱀, 전태풍,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의 이용주, 정재형, 김민수 등과 함께한 ‘체인지드 맨’ 챌린지로 흥을 끌어올릴 예정이다.

박진영은 다음 달 30~3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 ‘에이티즈 나이트’를 개최한다. 이날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한 박진영은 콘서트에 대해 “모든 곡들을 80년대 스타일 반주로 바꾸고 윤수일의 ‘황홀한 고백’, 나미의 ‘인디안 인형처럼’, 도시아이들의 ‘달빛 창가에서’ 등 당시 히트곡과 내 곡을 조합했다”며 “공연이 시작되면 관객들이 ‘젊음의 행진’을 떠올릴 것”이라고 귀띔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